• 홈로그인회원가입사이트맵RSS센터
  • 전체 체육행사일정
  • 홈


대회정보 > 올림픽 하계,동계

HOME > 대회정보 > 올림픽 하계,동계


기원전 1300년경 고대 그리이스지역은 미케네 문명이 멸망하면서 암흑과 파괴, 전쟁이 횡행했으며 여러 폴리스국가로 나우어져 있었다. 그중 엘리스란 국가가 그리이스 펠로폰네소스반도의 북쪽으로부터 점차 세력을 뺏어나가게 되자 피사, 트리필리아 국가가 엘리스에 대항하게 되었다 엘리스는 두국가의 대항에 위협을 느끼고 전쟁을 피해보고자 피사, 트리필리아와 함게 올림피아에서 올림픽을 다시시작할 것을 합의하고 올림픽기간중 전재을 하지 않는 성휴전(Ekecheiria)을 선포하게 되었다.

이렇게 시작된것이 BC776년의 공식적인 제1회 올림픽이며 AD393년 293회 마지막 경기까지 천년이상 동안 계속되었다. 반면 BC776 년의 올림픽경기는 처음 시작된것이 아닌 부활된것으로 보아 올림픽의 실질적 기원은 훨씬 이전이며 전쟁으로 중단된것이라는 설도 있으나 문헌의 정확한 기록이 없고 4년 주기를 추론할때 BC776년을 올림픽의 기원으로 보는것이 정설이다 그리이스 시대에는 올림픽 이외에 피티아, 이스트모스, 네메이등 4개의 큰경기가 있었는데 올림픽이 가장 영향력이 있었으며 그리이스와 로마시대를 통틀어 지속된것은 올림픽뿐이었다.


지금의 올림픽이 올림픽경기만을 위주로 개최된데 반해 고대올림픽은 성휴전,젱스신에 대한 제사, 경연대회, 문화/학술행사 등 종합적인 제전의 형태를 띠었다. 특히 올림픽 기간중 전쟁을 하지 않는 성휴전은 1200년의 올림픽 역사를 통틀어 지켜져왔다. 경기종목은 경주, 5종경기, 격투, 권투, 마차경기 등 이었으며 알몸으로 남자만이 출전할수 있었다
근대올림픽은 프랑스의 체육전문가 쿠베르텡이 프랑스 청년의 의욕을 고취시키고 인류의 평화와 화합을 위해 올림픽을 부활키로 하고 1894년 IOC를 창설하고 1896년 제1회 근대올림픽을 개최했다. 고대올림픽이 중단된지 1500여년만에 부활된셈이다
동계올림픽은 1924년에 하계올림픽 서막의 형태로서 "국제동계올림픽주간"이란 명칭으로 개최되었으나 IOC에서 후에 이를 1회 동계올림픽으로 개칭하였다.


초창기에는 하계올림픽을 개최하는 국가에 동계올림픽을 개최하는 우선권을 부여하였으나 1956년부터는 하계올림픽 개최국가와 별개로 개최되었으며 1994년 동계올림픽은 2년만에 개최하여 하계와 동계가 겹치지 않고 2년을 주기고 올림픽을 개최하게 되었다.